복주머니는 복을 불러들이기 위해 주머니에 차고 다녔던 한국의 전통적인 오브제 중의 하나.

화려한 색상의 비단이나 무명 천으로 만들고 복, 부 등의 한자나 십장생, 불로초 등의 무늬를 넣은 복주머니는 추가적으로 장식적인 의미를 가지기도 합니다.

조선시대 궁중에서 종친이나 신하, 관료들에게 나누어준 곳에서 유래한다고 하는데요.

최근에는 설날 아침 세배돈을 넣어주는 용도로도 많이 이용되고 있지요.

고운 한복을 입고 설날을 맞이한다면, 더군다가 주머니가 없는 의상에 복주머니는 장식품 뿐만 아니라 필요한 물건과 세뱃돈을 담는 호주머니 또는 가장 역할을 톡톡히 하겠죠.

이번 설날에는 한복을 입고 복주머니까지 멋스럽게 차고 설날 복~을 복주머니에 담아보세요.

설날 선물을 준비한다면 고운 복주머니에 담아보세요. 더욱 정성스럽고 고급스러운 선물이 될테니까요.

 

설날 복주머니 사진 보기